好韓國 | 好人才 펀팟교육 부동산여행커뮤니티 비즈취업쇼핑
 
로그인 - Login HSD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 비밀번호 찾기
경제 / 문화 / 생활 / 기타
청도 / 연대 / 위해 /
산동
/ 중국
라이프 > 뉴스 > 경제
美 화웨이 때리기 계속… ”기술 수출 라이선스 승인 거부”

-화웨이가 미국에서 개발한 기술의 중국 수출 막기 위함
-로스 미 상무장관 "무역협상과는 별개의 문제"


[사진=바이두]

미·중 무역협상이 상당 부문 진전을 이룬 것으로 전해졌지만 미국의 화웨이 때리기는 여전히 진행 중이다. 화웨이가 미국에서 개발한 기술을 중국으로 수출하는 것을 미국 정부가 막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WSJ는 이날 미 당국과 화웨이가 주고받은 서류와 소식통을 인용해 “미 상무부가 화웨이의 캘리포니아주 샌타클래라의 위치한 연구개발 센터 퓨처웨이 테크놀리지에 ‘수출 라이선스’를 갱신해주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화웨이 R&D 센터가 개발한 기술 가운데 수출 라이선스 적용이 필요한 기술을 중국에 보낼 수 없게 된 것. 수출 라이선스를 필요로 하는 것은 초고속 데이터 전송 등 통신관련 기술이다.

화웨이 측은 미국이 수출 라이선스를 갱신해주지 않으면 센터를 미국 밖으로 옮길 것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미국 상무부가 갱신 거부의 이유를 ‘국가 안보’라고 밝힌 것에 대해서도 근거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를 두고 무역전쟁이 휴전중인 가운데 미국이 중국을 의식한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미국은 중국 측의 지적재산권 도용과 중국에 투자하는 미국 기업들에 대한 기술이전 강요를 미중 무역협상의 핵심 의제로 삼고 있기 때문.

다만 윌버 로스 미 상무장관은 WSJ의 코멘트 요청에 "수출 라이선스 갱신 과정은 현재 진행되고 있는 중국과의 무역협상과는 별개의 문제"라고 일축했다.

출처: 아주경제 1월 11일자 발췌


금주의 인기컨텐츠
[전시회자료] 2019 중국 국제양로산업박   [면접상식] 상해 직장인 평균 월급 16
[] [상품/시장] 中 쓰촨성 주   [] [산업/정책] '양회'와 '新
[] [산업/정책] 내륙 진출이   [] [상품/시장] 중국의 신경제
의견쓰기
 
현재 0 /(최대 한글100자,영문200자)
칭다오 신공항 연내 완공
중국 '996 근무제'… 직원의 福인가 관
중국 지방정부 줄줄이 최저임금 인상…
칭다오지하철 2, 3호선 출근시간 배차간
4월부터 외지에서도 출입국 증명서 발급
스킨케어 여성 피부 고민
㈜제니트리 부설 생명과학연구소 피부 나이에 있어 무엇보다 ..
색다른 음식에 도전하고
여러분, 혹시 개구리 요리 드셔보신적 있으신가요? 오늘은 여러분..
생각대로 C [중국생활백
위성을 달고 거금을 들여 스카이 라이프를 설치해도 비라도 내리..
 
회사 소개 | 인재채용 | 사이트 소개 | 이용약관 | 제휴사 | 고객센터 | 사이트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