好韓國 | 好人才 펀팟교육 부동산여행커뮤니티 비즈취업쇼핑
 
로그인 - Login HSD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 비밀번호 찾기
경제 / 문화 / 생활 / 기타
청도 / 연대 / 위해 /
산동
/ 중국
라이프 > 뉴스 > 경제
中, 류허 중국 부총리, 15~19일 방미...미·중 무역갈등 해소될까

예상대로 시진핑(習近平) 중국 주석의 경제책사로 불리는 류허(劉鶴) 부총리가 무역갈등 해소를 위해 미국으로 떠난다.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4일  "중국 공산당 정치국 위원인 류허 국무원 부총리가 미국 정부의 초청에 따라 시진핑 주석의 특사 자격으로 대표단을 이끌고 15일부터 19일까지 미국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앞서 미국 백악관도 중국 고위급 인사가 대표단을 이끌고 이번주 미국을 찾을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이번 미국 방문은 이달 초 중국에서 이뤄졌던 미·중 무역협상의 연장선으로 풀이된다. 당시 중국은 순조롭게 협상을 진행했다고 밝혔지만 일부 영역에서의 이견이 여전히 크다며 갈등 해소를 위한 합의점을 찾지 못했음을 시사했다. 중국 외교부도 류 총리가 미국을 방문해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을 필두로 하는 경제대표단과 계속해서 경제·무역 이슈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류 총리의 방미에 앞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유화적 제스처를 보내면서 이번에는 협상에 진전이 있을 수 있다는 기대감도 커진 상태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중국 대표 통신장비업체 중싱(中興·ZTE)이 미국의 규제로 큰 타격을 받았다며 업무 정상화를 위해 시 주석과 협력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상무부에 이미 관련 지시를 내렸다고도 했다. 이에 중국 외교부는 "중국은 미국의 ZTE에 대한 긍정적 변화를 환영한다"면서 "세부사항 합의를 위해 미국과 긴밀하게 소통 중"이라며 반겼다. 

하지만 여전히 근본적인 해결점을 찾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미국이 중국과의 무역에서의 막대한 적자를 대폭 줄일 것을 요구하지만 중국은 이미 변화가 있고 적자의 배경은 '미국의 소비'라는 입장이다. 미국은 중국의 산업 선진화 전략인 '중국제조 2025' 등을 지식재산권 등과 연관지어 반대하지만 중국은 지속가능한, 질적성장을 위한 미래 성장전략을 포기할 뜻이 없어 보인다. 

이에 일각에서는 중국의 '특급 소방수' 왕치산(王岐山) 부주석이 협상의 진전을 위해 내달 말이나 7월 초 미국을 찾을 수 있다는 관측도 나왔다.

출처: 아주경제 5월 16일자 발췌


금주의 인기컨텐츠
[면접상식] 중국 취업준비생이 준비하   [면접상식] 95허우, 첫 취업 후 평균
[면접상식] 8일, 제남인재시장 채용박   [길거리중국어] 러우쟈모(肉夹Ɖ
[하오포커스] 피부과 원장들이 사랑한 화   [부동산소식] 중국 부동산 대출 여전한
의견쓰기
 
현재 0 /(최대 한글100자,영문200자)
무역전쟁으로 ‘위기’맞았나…올해 중
중국 칭다오, 국제관광 도시로 거듭난다
9월 1일부터 출입국 증명서 전국에서 교
"라면, 자차이, 얼궈터우 '불티'" 중국
아름다운 밤하늘! 칭다오 마라톤 테마
30년 명의(名醫) 천루이
‘漢의학’을 ‘韓의학’으로 그 명칭을 바꾼다 하여도 한국을 포..
전자버스카드 이용법(&#
아직도 잔돈 찾아서 공공버스에 탑승하시나요? 아니면 친다오퉁(..
마우스 클릭 송금 시대
저축이나 송금때문에 은행에 가서 번호표를 뽑았는데 앞에 대기자..
 
회사 소개 | 인재채용 | 사이트 소개 | 이용약관 | 제휴사 | 고객센터 | 사이트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