好韓國 | 好人才 펀팟교육 부동산여행커뮤니티 비즈취업쇼핑
 
로그인 - Login HSD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가입
아이디 비밀번호 찾기
경제 / 문화 / 생활 / 기타
청도 / 연대 / 위해 /
산동
/ 중국
라이프 > 뉴스 > 문화
青, 노동절 연휴, 중국 칭다오 1조원 넘게 벌었다

사흘간의 중국 노동절 연휴(4월 29일~5월 1일)기간 칭다오도 여행과 나들이를 즐기려는 인파로 북적였다.

칭다오 당국이 1일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사흘간 칭다오 관광지를 찾은 관광객은 497만6000명으로 이에 따른 관광수입이 73억2000만 위안(약 1조2480억원)에 달했다고 칭다오일보가 2일 보도했다.

칭다오가 관광지로 인기를 누릴 수 있는 이유로는 천혜의 자연환경, 이국적인 건물과 풍경 등도 있지만 최근 다양한 형태의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새로움(新)‘을 가미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특히 이번 노동절 연휴에는 시골의 풍경, 문화를 느끼고 유기농 과일과 채소를 수확하는 체험 을 할 수 있는 향촌(鄕村)관광이 큰 인기를 누렸다. 사흘간 전년 동기대비 무려 33% 급증한 36만명이 칭다오 시골의 정취를 만끽했다. 이는 역대 최고 기록이다.

이 외에 산업관광, 학술관광, 문화관광, 공산당의 족적을 되짚고 배우는 홍색관광 등 칭다오를 찾은 관광객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연휴를 즐겼다고 신문은 소개했다.

출처: 아주경제 5월 2일자 발췌



금주의 인기컨텐츠
[면접상식] 중국정부, 일자리 창출을   [부동산소식] 중국 건설은행 회장 "집 사
[면접상식] "취업시장 안정이 최우선"   [부동산소식] 中, 올해 부동산개발 투자
[백문백답] 부동산을 담보로 돈을 빌려   [면접상식] 중국 국유기업 개혁 본격
의견쓰기
 
현재 0 /(최대 한글100자,영문200자)
중국 건설은행 회장 "집 사지마라" 경고
지하철 13호선 오늘 정식 개통
테슬라, 중국 자동차시장 진출 가속화.
中 전자상거래법 첫날...보따리상·웨이
中칭다오, '영하 10도' 강추위에 정전까
30년 명의(名醫) 천루이
‘漢의학’을 ‘韓의학’으로 그 명칭을 바꾼다 하여도 한국을 포..
콜드브루 커피 맛 볼수
쌀쌀한 날씨에 찾아온 크리스마스를 맞아 청양구에 새로 오픈한 ..
마우스 클릭 송금 시대
제2탄 중국은행 중국은행 인터넷뱅킹은 OTP+sms인증번호용과 us..
 
회사 소개 | 인재채용 | 사이트 소개 | 이용약관 | 제휴사 | 고객센터 | 사이트맵